제2의 고향... 함북 청진 출생

150만원 상당 도자기 답례

탤런트․영화배우 이정길, 경북도 1호 고향사랑기부

2023년 1월 1일 첫 시행하는 고향사랑기부제에 탤런트․영화배우 이정길이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을 경북도에 첫 번째로 기부하며, 1호 기부자로 등록됐다.

이정길씨는 함경북도 청진 출생으로 57여 년간의 배우 생활을 하면서 역사, 사극, 드라마, 영화 등 100여 편의 작품에 출연했으며,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전 세계에 전파한 한류 문화의 원류라고 할 수 있다.

1호 기부자 이정길씨는 “경북이 고향은 아니지만, 배우로서 다수의 작품을 하면서 한국 문화와 역사의 중심이 되는 경북을 제2의 고향으로 생각하고 첫 번째로 고향사랑기부금을 기부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500만원 기부자에게 세액공제 80만8500원의 혜택과 답례품으로는 지역 무형문화재 보유자가 제작한 150만원의 도자기를 제공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주소지 지역을 제외한 전국 모든 지방자치단체에 자발적으로 기부를 하고, 자치단체는 기부자에게 세액공제 혜택과 함께 지역특산품 등을 답례품으로 제공하는 제도이다.

기부금액은 개인별 연간 500만원 한도로 기부액의 30% 범위 내에서 기부자에게 답례품을 제공하도록 돼 있다.

고향사랑기부금으로 모아진 기금은 지역 문화 예술 지원, 복지 청소년육성ㆍ보호사업, 지역공동체 활성화 사업, 주민복리 증진에 필요한 사업에 사용된다.

특히, 경북도는 기부자가 지역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지역의 특성과 적합한 사업을 발굴하고 적극 홍보해 기부자의 공감을 불러일으켜 자발적인 기부 문화를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우리나라 대표 배우인 이정길님이 경북 1호 기부자로 참여해줘서 감사하고, 뜻깊고 의미 있는 기부가 됐다” 며 “이렇게 모아진 기부금은 기부자들의 마음을 담아 의미 있는 사업을 발굴해 추진하겠다” 고 밝혔다.

 

/전종각 대구지사장 

 

저작권자 © 울진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